조회 수 5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백석대학교회 가정 / 소그룹 나눔 2021. 6. 20

 

성경을 읽읍시다

 

5:17 볼지어다 하나님께 징계 받는 자에게는 복이 있나니 그런즉 너는 전능자의 징계를 업신여기지 말지니라

 

 

1. 고난의 이유 성경을 전체적으로 읽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쉽게 상처를 받고, 쉽게 판단을 합니다. 5:17 볼지어다 하나님께 징계 받는 자에게는 복이 있나니 그런즉 너는 전능자의 징계를 업신여기지 말지니라 욥의 친구는 욥이 죄를 지어서 하나님의 징계를 받는다고 말합니다. 성경에는 고난을 받는 이유들이 여러 개 나옵니다. 죄를 지어서 벌을 받는 징계도 있습니다.그런데, <징계>만 있는 게 아니라, <교육>을 위해서, <연단과 성숙>을 위해서 고난을 허락하시기도 합니다(12:5).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고난도 있습니다(9:2-3; 45:7).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성경을 읽읍시다. 전체적으로 읽읍시다.

 

2. 영적인 아비와 어미의 모습 - 영적인 아비들 어미들, 교회를 세우고, 영혼들을 위로하고 격려하면서 붙들어주는 영적인 아비들과 어미들의 특징은 <태초부터 계신 이>를 아는 것입니다. 요일 2:13 아비들아 내가 너희에게 쓰는 것은 너희가 태초부터 계신 이를 알았음이요 ... 내 인생 경험 하나, 읽은 책 하나, 또 상처 받은 것 하나로, 사람들과 교회를 판단하는 것이 아닙니다. <태초부터 계신 이>, 즉 온 우주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 아브라함을 불러내시고, 모세를 통해서 놀라운 구원의 역사를 이루시고, 룻과 보아스의 헌신, 한나와 사무엘의 기도를 통해서 영적인 어두움을 몰아내신 하나님, 그리고 <때가 차매>, 예수 그리스도를 이 땅에 보내시고, 십자가의 그 거칠고 아픈 사랑을 하시면서, 우리를 하나님백성으로 회복시키신 하나님, 그리고 <다시 오겠다>고 약속하시고, 우리를 위해 아픔도 눈물도 없는 천국을 준비하신 우리 주님, 또한 이 고통 많은 세상을, 다시 만날 우리 주님을 기다리면서 <아멘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이 소망을 가지고 살아가는 신앙까지 ... <태초부터 지금까지>, <영원히 계시는 하나님>을 알고 믿고, 그 성경의 지혜로 영혼들을 섬기고, 교회를 세우는 사람들이 영적인 아비와 어미입니다. 성경을 읽으셔야 합니다. 전체적으로 읽으셔야 합니다. 성경을 전체적으로 읽으셔야, 인생의 문제, 위기, 아픔 앞에서 무너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눅 8:16 누구든지 <등불>을 켜서 그릇으로 덮거나 평상 아래에 두지 아니하고 등경 위에 두나니 이는 들어가는 자들로 그 빛을 보게 하려 함이라 17 <숨은 것>이 장차 드러나지 아니할 것이 없고 <감추인 것>이 장차 알려지고 나타나지 않을 것이 없느니라 18 그러므로 너희가 <어떻게 들을까 스스로 삼가라> ... 앞과 뒤에 다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내용이 나옵니다. 앞에는 <네 종류의 밭>에 대한 말씀, 즉 하나님의 말씀을 어떤 마음으로 들을 것인가에 대한 말씀이 나오고, 바로 뒤에는 이런 말씀이 나옵니다. 8:21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내 어머니와 내 동생들은 곧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행하는 이 사람들이라 하시니라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내용이 계속되고 있어요. 우리 안에 떨어진 하나님의 말씀은 <등불처럼> 그 빛이 드러날 수밖에 없고, <숨은 것>, <감추인 것>처럼 나타날 수밖에 없습니다. 중요한 것은 어떻게 들을까 스스로 삼가라”, 즉 마음을 열고 진심으로 성경을 읽으면, <알 수 있다>는 것입니다. 세부적인 것까지 다 알 수는 없어도, <성경의 핵심>은 알 수가 있습니다. 성경은 <등불>입니다. 드러나게 되어 있습니다. 문제는 <읽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큐티><나무>를 보는 것입니다. 내 마음과 삶을 열고, 천천히, 읽는 것입니다. 그래서 말씀 속에서 하나님의 마음과 나의 마음이 만나는 것이 큐티입니다. <통독>은 성경은 전체적으로, 빠르게 읽는 것입니다. <>을 보는 것이지요. 큐티와 통독은 필수입니다. 성경을 읽읍시다. 전체적으로 읽어봅시다. 그래서 우리를 보내신 곳, 맡겨주신 영혼들을 품고 세우는 영적인 아비와 어미로 살아가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나눔질문

1. 다른 사람의 고난을 징계라고 판단한 경우가 없습니까?    또는, 대부분의 사람들로부터 판단을 받는 누군가를 품어주고 위로해 주신 경우, 위로를 받으신 경우는 없습니까?

2. 성경통독을 해 볼 생각이 없으신가요? 구역에서, 또는 통독반에서~

 

기도하는 시간

1. 성경통독을 시작할 마음을 허락해 주옵소서.

2. 고난 중에 있는 사람을 위로해 주게 하옵소서.

 

암송

요일 2:13 아비들아 내가 너희에게 쓰는 것은

너희가 태초부터 계신 이를 알았음이요 ...


교육프로그램자료

교육프로그램 자료를 안내하는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9 가정 소그룹교안(10월 3일) file 운영자 2021.10.01 611
118 10월 말씀기도문 file 운영자 2021.09.30 27
117 가정 소그룹교안(9월 26일) file 운영자 2021.09.24 647
116 추석명절 가정예배교안 file 운영자 2021.09.17 69
115 가정 소그룹교안(9월 19일) file 운영자 2021.09.17 618
114 가정 소그룹교안(9월 12일) file 운영자 2021.09.10 536
113 9월 말씀기도문 file 운영자 2021.09.10 25
112 가정 소그룹교안(9월 5일) file 운영자 2021.09.03 598
111 가정 소그룹교안(8월 29일) file 운영자 2021.08.27 543
110 가정 소그룹교안(8월 22일) file 운영자 2021.08.20 606
109 가정 소그룹교안(8월 15일) file 운영자 2021.08.13 722
108 가정 소그룹교안(8월 8일) file 운영자 2021.08.06 581
107 말씀기도문(8월) file 운영자 2021.08.06 624
106 가정 소그룹교안(8월 1일) file 운영자 2021.07.30 717
105 가정 소그룹교안(7월 25일) file 운영자 2021.07.23 706
104 가정 소그룹교안(7월 18일) file 운영자 2021.07.16 543
103 가정 소그룹교안(7월 11일) file 운영자 2021.07.09 565
102 가정 소그룹교안(7월 4일) file 운영자 2021.07.02 584
101 말씀기도문(7월) file 운영자 2021.07.02 39
100 가정 소그룹교안(6월 27일) file 운영자 2021.06.25 5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