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8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백석대학교회 가정 / 소그룹 나눔 2023. 12. 31

 

 

너의 길을 가라

 

12:9 그가 이르되 다니엘아 갈지어다 이 말은 마지막 때까지 간수하고 봉함할 것임이니라

 

 

한 발짝만~

제가 그 일을 하는 게 맞을까요? 했다가 후회하면 어떡하죠? 만약 일이 잘못되면요? 차리라 안 하는 게 더 낫지 않을까요?” ... “딱 한 발짝만 내디뎌 보세요.”

 

너의 길을 가라

다니엘의 마음 속에도 미래에 관한 복잡한 마음이 있었습니다. 12:8 내가 듣고도 깨닫지 못한지라 내가 이르되 내 주여 이 모든 일의 결국이 어떠하겠나이까 하니

미래에 대해서는 작은 한 마디도 우리의 마음을 뒤흔듭니다. 다니엘의 마음이 심하게 흔들렸습니다. 이때 주님께서 대답하십니다. “너의 길을 가라Go your way. <너의 삶을 살아라>. <오늘을 살아라>. <오늘을 살아라>.

 

너는 나를 따르라

베드로에게도 <엄청난 일>, <미래에 대한 말씀>이 들려 왔습니다. 동료이자 선의의 경쟁자였던 요한의 미래에 대해서 예수님께서 말씀하셨고, 베드로는 궁금했습니다. 이때 주님께서 말씀하십니다. 21:22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올 때까지 그를 머물게 하고자 할지라도 네게 무슨 상관이냐 <너는 나를 따르라> 하시더라 너는 나를 따르라 ... 너의 길을 가라, <오늘을 살아라>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주님은 새로운 해를 맞이하는 우리에게 말씀하십니다. <오늘을 살아라>. 중요한 일, 놀라운 일, <엄청난 일>에 마음을 두지 말고, 그리고 <경쟁자도>, <신경 쓰이는 사람들도> 바라보지 말고, <너의 길을 가라>고 하십니다. <오늘을 살아라>고 하십니다.

 

이제 말씀을 준행하라

4:1 이스라엘아 <이제> 내가 너희에게 가르치는 규례와 법도를 듣고 준행하라 그리하면 ... <너희에게 주시는 땅>에 들어가서 그것을 얻게 되리라

<이제>가 언제일까요? 3장까지는 애굽에서 광야를 거쳐, 여기에, 즉 가나안 땅 바로 앞까지 우리를 인도하신 하나님의 은혜에 대해서 말씀해 주셨습니다. 선조들을 인도하신 하나님의 손길을 다 들었습니다. <과거의 영광>도 있고, <과거의 상처>도 다 들었습니다. 그리고나서 <이제> 주님께서 하시는 말씀이 있는데, 바로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준행하라>는 것입니다. <과거의 영광>에 미련을 두지 말고, <과거의 상처>에 매여 있지도 말고, <이제> 내가 너희에게 주는 말씀을 따라 살아가라!는 것입니다. 그러면 미래는요? 가나안 땅에 대한 욕심이 생깁니다. 또 가나안 땅에 있는 사람들과 성곽들이 두렵기도 합니다.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시는 땅에 들어가서 그것을 얻게 되리라.” 오늘을 사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렇게 할 때, 과거에 매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미래에 대한 길도 열립니다.

 

공은 팔이 아니라 가슴으로 던지는 것이다(영화 퍼펙트 게임 중).

인생 <경기 전체>를 바라보지 못해도, 전체를 계획하지 못하고, 감당할 자신이 없어도, <내 앞에 있는 공 하나 하나를> 가슴으로 던져봅시다. 하루를 하나님 앞에서 진심을 담아서 살아봐요.

 

그런데 이게 힘들잖아요. 68:19 <날마다 우리 짐을 지시는 주> 곧 우리의 구원이신 하나님을 찬송할지로다

우리 하나님께서 우리의 짐을 지시는데, <날마다> 지신답니다. 귀찮아하지 않으신답니다. 날마다 도와주십니다. 우리 날마다 하나님을 바라봅시다. 멀리 생각하지 말고, 날마다 감사하고, 날마다 찬송하고, 날마다 기쁨을 주장하면서 살아가 봅시다. 날마다, 공 하나 하나를 가슴으로 던져 보는 것입니다. 새해에는 여러분의 삶에 하나님의 축복이 풍성하시기를, 닫혔던 인생의 문들이 많아 열리기를 예수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나눔질문

새해를 맞이하는 마음을 정직하게 나누어 봅시다.

 

공 하나 하나를 가슴으로 던지면서 인생의 문이 열린 경험이 있으십니까?

 

기도하는 시간 하나님 아버지, 하루 하루를 하나님 앞에서 살게 하옵소서.

 

암 송

68:19 날마다 우리 짐을 지시는 주

곧 우리의 구원이신 하나님을 찬송할지로다


교육프로그램자료

교육프로그램 자료를 안내하는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8 가정 소그룹교안(4월 14일) file 운영자 2024.04.12 220
257 가정 소그룹교안(4월 7일) file 운영자 2024.04.05 433
256 가정 소그룹교안(3월 31일) file 운영자 2024.03.29 489
255 가정 소그룹교안(3월 24일) file 운영자 2024.03.22 460
254 가정 소그룹교안(3월 17일) file 운영자 2024.03.15 544
253 가정 소그룹교안(3월 10일) file 운영자 2024.03.08 502
252 가정 소그룹교안(3월 3일) file 운영자 2024.02.29 475
251 가정 소그룹교안(2월 25일) file 운영자 2024.02.23 547
250 가정 소그룹교안(2월 18일) file 운영자 2024.02.16 395
249 가정 소그룹교안(2월 11일) file 운영자 2024.02.07 522
248 설명절 가정예배교안 file 운영자 2024.02.02 46
247 가정 소그룹교안(2월 4일) file 운영자 2024.02.02 561
246 가정 소그룹교안(1월 28일) file 운영자 2024.01.25 473
245 가정 소그룹교안(1월 21일) file 운영자 2024.01.19 540
244 가정 소그룹교안(1월 14일) file 운영자 2024.01.12 524
243 가정 소그룹교안(1월 7일) file 운영자 2024.01.05 545
» 가정 소그룹교안(12월 31일) file 운영자 2023.12.29 488
241 가정 소그룹교안(12월 24일) file 운영자 2023.12.22 490
240 가정 소그룹교안(12월 17일) file 운영자 2023.12.15 518
239 가정 소그룹교안(12월 10일) file 운영자 2023.12.07 43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