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0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가정예배 교안

 

 

일 시: 725()

사도신경

찬 송: ‘내 맘이 낙심되며

말 씀: 3:16 / 속사람을 강건케 하소서

    엡 3:16 그의 영광의 풍성함을 따라 그의 성령으로 말미암아 너희 속사람을 능력으로 강건하게 하시오며

 

1. 속사람

     오늘 본문에는 매우 특이한 표현이 나옵니다. <속사람>...속사람이 무엇일까요? <마음>입니다. 겉사람은 <육체>이고, 속사람은 <마음>이 맞습니다. 그런데 왜 오늘 본문은 <마음>이라고 하지 않고, <속사람>이라고 하실까요? <마음><속사람>은 느낌이 좀 다릅니다. 2:20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이라 ...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 이것이 바로 새로워진 속사람입니다. 내가 있는데, 내 안에 또 다른 누군가가 있다는 것입니다. 또 다른 인격체, 또 다른 생명체가 내 속에 있다는 것이지요. 여러분, 이것이 기독교신앙의 독특한 점입니다. 예수님을 믿는다는 것은 <예수님의 가르침>을 배우고 따르는 것이 아닙니다. 물론 그것들이 중요하고 나름의 역할을 하지만, 핵심은 아니에요. 예수님을 믿는다는 것은, 우리 안에 <새로운 인격체>, 예수 그리스도가 들어오시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들어오셔서, 내 속에 새로운 사람, 내 속사람이 예수님을 닮아가도록 만들어가시는 것입니다. <마음>이라고 하면, 감정, 지성, 또는 의지를 의미하지만, <속사람>은 나의 전부입니다. 내가 <사람>인데, 내 안에 있는 속사람, 내 안에 또 다른 인격체가 있는 것이지요. 그러니까 <속사람>은 살아있습니다. 그래서 자라납니다. 겉사람은 자라나고, 강해지다가, 어느 때부터 늙어갑니다. 그러나 속사람은 계속 새로워집니다. 물론 나이가 들어서 정신도 없어지고, 자꾸 까먹고 그렇게 되지만, 겉 사람이 늙어가는 것과는 달라요. 고후 4:16 ... 우리의 속사람은 날로 새로워지도다 17 ... 지극히 크고 영원한 영광의 중한 것을 우리에게 이루게 함이니 속사람이 날로 새로워진다고 말할 수 있는 이유가 있는데, <영원한> 영광의 중한 것이 이루어지기 때문입니다. 속사람 가운데 이루어지는 영광은 <영원>합니다. <여러분, 이것을 꼭 기억하세요>. 겉사람에 관한 것은 잠시에요. 건강도 잠시고, 재물도, 권력도, 명예도 잠시에요. 그러나 속사람에 관한 것은 영원합니다. 쉽게 말해서, 이 땅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고, 천국에서도 존재합니다. 우리의 속사람에 이루어지는 하나님의 사랑, 하나님의 오래 참으심, 하나님의 긍휼, 그리고 말씀과 기도 가운데 하나님께서 나누었던 교제 ... 영원합니다. 사라지지 않습니다. 여러분, 겉 사람이 중요합니까? 속사람이 중요합니까? 속사람이 중요합니다.

 

2. 속사람이 중요합니다.

     <속사람을 강건하게 하옵소서> 라는 기도가 <첫 번째 기도>라는 사실을 주목해 보십시오. 에베소서 말씀을 처음 들은 성도들은 형편이 넉넉하지 않았습니다. 에베소는 도시 전체가 우상숭배를 열렬히 하는 곳이었기 때문에, 이런 곳에서 예수님을 믿으면, 마음이 좀 힘든 정도가 아니라, 생활 자체가 어려워집니다. 먹고 살기가 힘들어요. 가족들로부터 버림을 받습니다. 뭔가 좀 눈에 보이는 축복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이 사람들은 예수님을 믿게 된 지가 얼마 되지 않았습니다. 교회 다닌 지 얼마 안 되었어요. 그런데 이들을 위해서 <제일 먼저> 무엇을 기도하느냐 하면, <속사람을 강건하게 하옵소서> 입니다. 예수님 믿은 지 얼마 안 되었으니까, 물질적인 축복을 해 달라고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기적을 좀 체험하게 해 달라고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속사람을 위해서 기도하는 것입니다. 왜요? 속사람이 제일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인생은 심는 것입니다. 심은 대로 거둬요. 6:7 ... 사람은 무엇으로 심든지 그대로 거두리라 8 자기의 <육체를 위하여> 심는 자는 육체로부터 <썩어질 것>을 거두고 <성령을 위하여> 심는 자는 성령으로부터 <영생>을 거두리라 인생은 심는 것입니다. 심은 대로 거둬요. 육체를 위하여 심으면, 즉 겉사람과 관계된 것에 내 시간과 에너지와 마음을 쏟으면, 거두기는 거둡니다. 더 잘 살게 되고, 더 빛나게 되고, 더 편해지겠지요. 그런데 그것들, 얼마나 갈까요? 50년 갈까요? 100년 갈까요? 우리 주님, <썩어질 것>이라고 하십니다. 그러나 <성령을 위하여 심으면>, 영생을 거둔다고 약속하십니다. 영생, 영원한 것입니다. 썩지 않습니다. 여러분, 무엇을 위해 투자하시겠습니까? 예수님을 닮아가는 것, 겉모습만이 아니라, 내 속에, 내 속사람이 예수님을 닮아가는 것을 위해서 수고하는 것은 <남는 장사>에요. 왜요? 속사람에 이루어지는 영광, 우리 속에 이루어지는 그리스도의 형상은 영원하기 때문입니다. 천국에 가서도 이것은 존재합니다. 사랑하는 여러분, 영원한 것에 투자를 하세요. 영원한 것에 투자하시기를 바랍니다.

 

부모님의 축복기도 (자녀들을 위한 축복기도)

주님, 저의 속사람을 강건하게 하옵소서. 그리고 힘든 시간을 통과하는 성도들의 속사람을 강건하게 해 주십시오. 아멘

주기도문

                                                                                                                                                         


교육프로그램자료

교육프로그램 자료를 안내하는 게시판입니다.

  1. 가정예배교안(8월 8일)

    Date2020.08.07 By운영자 Views421
    Read More
  2. 가정예배교안(8월 1일)

    Date2020.07.31 By운영자 Views383
    Read More
  3. 가정예배교안(7월 25일)

    Date2020.07.24 By운영자 Views400
    Read More
  4. 가정예배교안(7월 18일)

    Date2020.07.17 By운영자 Views506
    Read More
  5. 가정예배교안(7월 11일)

    Date2020.07.09 By운영자 Views413
    Read More
  6. 가정예배교안(7월 4일)

    Date2020.07.02 By운영자 Views428
    Read More
  7. 가정예배교안(6월 27일)

    Date2020.06.25 By운영자 Views383
    Read More
  8. 가정예배교안(6월 20일)

    Date2020.06.18 By운영자 Views427
    Read More
  9. 가정예배교안(6월 13일)

    Date2020.06.12 By운영자 Views428
    Read More
  10. 가정예배교안(6월 6일)

    Date2020.06.03 By운영자 Views493
    Read More
  11. 가정예배교안(5월 30일)

    Date2020.05.29 By운영자 Views430
    Read More
  12. 가정예배교안(5월 23일)

    Date2020.05.21 By운영자 Views427
    Read More
  13. 가정예배교안(5월 16일)

    Date2020.05.15 By운영자 Views421
    Read More
  14. 가정예배교안(5월 9일)

    Date2020.05.08 By운영자 Views434
    Read More
  15. 가정예배교안(5월 2일)

    Date2020.04.29 By운영자 Views446
    Read More
  16. 가정예배교안(4월 25일)

    Date2020.04.23 By운영자 Views430
    Read More
  17. 가정예배교안(4월 18일)

    Date2020.04.17 By운영자 Views404
    Read More
  18. 가정예배교안(4월 11일)

    Date2020.04.10 By운영자 Views474
    Read More
  19. 가정예배교안(4월 4일)

    Date2020.04.03 By운영자 Views482
    Read More
  20. 가정예배교안(3월 28일)

    Date2020.03.27 By운영자 Views47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